금융 >

한화손해보험, KT와 데이터기반 토탈솔루션 구축 MOU 체결

임동일 한화손해보험 CPC 전략실장(오른쪽)과 최준기 KT AI/빅데이터 사업본부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화손해보험 제공
임동일 한화손해보험 CPC 전략실장(오른쪽)과 최준기 KT AI/빅데이터 사업본부장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화손해보험 제공


[파이낸셜뉴스] 한화손해보험은 KT와 보험-통신 데이터 기반의 토탈 솔루션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축적된 데이터를 바탕으로 보험상품 및 디지털서비스 개발, 마이데이터 사업모델을 발굴해 다각적인 사업기회를 모색하기로 합의했다.

데이터 기반 서비스의 첫 단계로 한화손해보험은 KT의 디지털 상권 분석 플랫폼인 '잘나가게' 에 소상공인을 위한 전용 보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잘나가게'란 상권분석에 어려움을 느끼는 소상공인들이 효과적으로 사업을 운영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빅데이터 기반의 플랫폼이다.

한화손해보험은 '잘나가게'에 소상공인들이 반드시 가입해야 할 의무보험 등 각종 보험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향후 소상공인 전용상품, 간편가입 프로세스 등을 개발, 순차적으로 도입해 고객이 편리한 보험보장 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MOU를 통해 새로운 관점의 통계 데이터를 가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보험업계 마이데이터 시장을 선점할 수 있도록 KT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유무선 통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특화된 사업 모델을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ompom@fnnews.com 정명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