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학·과학 >

㈜무진서비스 최은모 회장, GIST에 2억 기부

㈜무진서비스 최은모 회장, GIST에 2억 기부
최은모 무진서비스 회장(왼쪽)이 지난 11일 GIST에 발전기금을 기탁하고 김기선 총장과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GIST 제공


[파이낸셜뉴스] ㈜무진서비스 최은모 회장이 광주과학기술원(GIST)에 과학기술 발전과 글로벌 융합인재 양성에 써 달라며 발전기금 2억원을 기탁했다.

기탁식은 지난 11일 총장실에서 김기선 총장과 김영집 대외부총장, 고정주 GIST 발전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최은모 회장은 GIST 발전재단 이사로 활동하고 있으며, 이전 1억원에 이어 2억원을 추가로 전달함에 따라 총 3억원의 기부금을 기탁했다.

㈜무진서비스는 배터리 생산 및 자동화 장비 생산에서 꾸준한 성장을 이루고 있으며, 매출 중 수출의 비중이 80% 이상으로 매우 높아 광주 최고의 수출기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최은모 회장은 우리나라 배터리 제조설비 기술을 글로벌 탑3 수준으로 이끌어 올린 배터리 제조설비 분야의 45년 경력의 숙련된 기술자이자 기업가이다.

이날 기탁식에서 최은모 회장은 "지역사회에서 GIST의 역할이 크다고 생각하고, GIST가 글로벌 융합인재를 양성해 우리나라 과학기술 발전에 기여하길 바란다"며, "여러분들도 기부로 인한 행복을 찾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기선 총장은 "GIST의 가족이신 최은모 회장의 기부에 감사를 표한다"면서 "쾌척해 주신 기금으로 국가에 기여하는 과학기술 개발 및 인재 양성을 통해 GIST가 세계의 중심에 우뚝 설 수 있도록 소중하게 사용하겠다"고 고마움을 표시했다.

GIST는 발전기금으로 1억원 이상 기탁 시, 강의실 네이밍과 원내 체육시설 및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는 예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monarch@fnnews.com 김만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