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코스피200·코스닥150·KRX300 정기변경...12월 10일부터 적용

관련종목▶

카카오페이는 수시변경으로 코스피200·KRX300 합류
코스피200·코스닥150·KRX300 정기변경...12월 10일부터 적용
한국거래소 서울사옥 전경

[파이낸셜뉴스] 한국거래소는 지난 23일 주가지수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코스피200과 코스닥150, KRX300 구성종목 정기 변경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심의 결과 이번 정기 변경에선 코스피200 6개 종목, 코스닥150 15개 종목, KRX300 26개 종목 등이 교체된다. 정기 변경 결과는 오는 12월 10일부터 적용된다.

코스피200의 경우 △에스엘 △명신산업 △현대중공업 △PI첨단소재 △메리츠금융지주 등 5종목이 새로 편입된다. 인적분할된 신설회사 SK스퀘어는 재상장 다음 매매거래일인 이달 30일 편입될 예정이며 정기변경 이후에도 잔류한다.

△F&F홀딩스와 △LX하우시스 △LX홀딩스 △이노션 △삼양식품 △일양약품은 코스피200에서 제외된다. 정기변경 후 유가증권시장 전체 시가총액 대비 코스피200 구성종목의 시총 비중은 90.5%다.

정기변경 이외엔 카카오페이가 지난 23일 수시변경 요건을 충족하면서 코스피200에 들어오게 됐다. 이에 따라 롯데하이마트는 정기변경 대상 6종목과 함께 편출된다.

코스닥150에선 △나노스 △원익QnC △코미코 △코나아이 등 정보기술업종과 △바이오니아 △한국비엔씨 △셀리드 △압타바이오 △휴온스글로벌 △HK이노엔 등 헬스케어업종, △엠투엔 △에코프로에이치엔 △티케이케미칼 △인터파크 △쿠콘 등 총 15종목이 들어온다.

반면 △텔콘RF제약 △유비쿼스홀딩스 △와이솔 △슈피겐코리아 △엔케이맥스 △크리스탈지노믹스 △유틸렉스 △메디포스트 △지트리비앤티 △SK머티리얼즈 △케이피엠테크 △레몬 △동국S&C △아이큐어 △위닉스는 편출 대상에 선정됐다.

단, 피흡수합병에 따라 오는 12월 27일 상장폐지되는 SK머티리얼즈는 정기변경일인 12월 10일이 아닌 매매거래정지일(11월 29일)에 코스닥150에서 빠진다. 정기변경 후 코스닥시장 전체 시총 대비 코스닥150 구성종목의 시총 비중은 50.1%다.

KRX300 지수에선 총 26개 종목이 각각 들어오고 빠진다. 편입 종목은 △SK아이이테크놀로지 △한일시멘트 △효성화학 △세아베스틸 △유니드 △아시아나항공 △KCC글라스 △경동나비엔 △명신산업 △에스디바이오센서 △유바이오로직스 △네이처셀 △바이오니아 △한국비엔씨 △셀리드 △한화투자증권 △동양생명 △솔루엠 △코스모신소재 △대주전자재료 △하나머티리얼즈 △대덕전자 △NHN △데브시스터즈다.

편출 종목은 △SK머티리얼즈 △솔브레인홀딩스 △일진다이아 △LX홀딩스 △F&F홀딩스 △롯데하이마트 △삼양식품 △동아쏘시오홀딩스 △일양약품 △인트론바이오 △바이넥스 △CMG제약 △크리스탈지노믹스 △엔지켐생명과학 △제일약품 △엘앤씨바이오 △SK디앤디 △삼화콘덴서 △신성이엔지 △안랩 △에이스테크 △비에이치 △에스앤에스텍 △테스나 △서진시스템 △드림텍이다.

한편 코스피200 수시변경과 마찬가지로 카카오페이는 KRX300에서도 수시변경 요건을 충족해 KRX300에 신규 포함됐다. 이에 따라 솔브레인홀딩스는 수시 편출 대상으로 선정됐다. 정기변경 후 KRX300 구성종목의 시총 비중은 82.8%다.

jo@fnnews.com 조윤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