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프로야구 NC, 연고지역 중·고등학교 야구팀에 '드림볼' 1만3000개 기증

프로야구 NC, 연고지역 중·고등학교 야구팀에 '드림볼' 1만3000개 기증
NC 다이노스가 25일 연고지역 중고등학교 25개 야구팀에 드림볼 13000개를 기증했다.(NC 다이노스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서장원 기자 = NC 다이노스가 25일 연고지역 중·고등학교 25개 야구팀에 드림볼 13000개를 기증했다.

드림볼은 NC 선수들이 한 시즌 동안 경기와 훈련에 사용한 야구공이다. 프로선수들의 땀과 열정이 배인 드림볼을 아마 야구팀에 기증하며 지역의 야구 꿈나무를 향한 격려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NC는 2015년부터 연고지역 아마팀에 드림볼을 전달해왔다. 올해는 마산용마고, 마산고, 김해고, 물금고, 군산상고, 전주고, 울산공고BC 등 9개 고등학교와 내동중, 마산중, 마산동중, 신월중, 경남외포중, 경남원동중 등 16개 중학교에 전달했다.

임선남 NC 다이노스 단장은 "드림볼이 지역의 야구 꿈나무들에게 전해져 프로선수들의 땀과 열정을 느끼고 꿈을 키우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
NC는 앞으로도 연고지역 아마추어 야구 발전을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윤성 마산고 감독은 "야구공이 항상 부족한데 NC가 매년 지원해줘서 고마움과 든든함을 느낀다. 우리 선수들도 다른 사람들에게 베풀 줄 아는 멋진 프로선수로 성장할 수 있도록 열심히 지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