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

KDAC, 한국정보인증 전략적 투자 유치

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 가상자산 수탁 사업
한국정보이능, 전자서명인증 사업...코스닥 상장사
[파이낸셜뉴스] 가상자산 수탁(커스터디) 기업 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은 한국정보인증으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고 27일 밝혔다.

KDAC은 지난해 3월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 블록체인 기술기업 블로코, 리서치 기업 페어스퀘어랩이 공동 설립했다. 올 1월 신한은행으로부터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으며 지난 8일 가상자산사업자(VASP) 신고 수리가 결정됐다.

가상자산 수탁기업 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은 한국정보인증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 /사진=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
가상자산 수탁기업 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은 한국정보인증의 전략적 투자를 유치했다. /사진=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

한국정보인증은 다우키움그룹 계열사이자 코스닥 상장사다. 지난 20여 년간 전자서명인증 서비스 운용능력을 기반으로 클라우드 인증, 전자계약, 생체인증 서비스 등 다양한 차세대 인증기술을 선보였다.

한국디지털자산수탁의 김준홍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한국정보인증과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한국정보인증이 보유한 다양한 인증 및 보안기술을 바탕으로 더욱 안전한 가상자산 수탁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ronia@fnnews.com 이설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