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

장기일반 민간임대 ‘매매예약형’과 ‘임대형’ 무엇이 다르고 무엇이 좋을까?

최근 전국적으로 집값은 물론 전월세가격까지 껑충 뛰면서 비교적 합리적인 가격으로 최대 10년간 안정적인 거주가 가능한 장기일반민간임대아파트가 인기를 끌고 있다.

장기일반민간임대아파트는 임대 사업자가 ‘민간 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등록해 임대 목적으로 제공하는 주택 중 하나의 유형으로, 임대 사업자가 공공 지원 민간 임대주택이 아닌 주택을 10년 이상 임대할 목적으로 취득해 임대하는 주택을 말한다.

특히 장기일반 민간임대아파트의 경우 사업주체가 임차권 전매가능 여부, 분양전환 여부 등 중요사항에 따라 ‘매매예약형’과 ‘임대형’으로 나눠 임차인 공급에 나서고 있다. 일반적으로 매매예약형으로 계약하는 경우 임대형보다 10~15%가량 더 목돈이 필요하지만 입주 10년 후 분양전환 시 계약 시점에 확정한 분양가로 우선 분양권을 부여 받을 수 있다. 확정분양가로 공급받는 경우 집값 상승기를 거쳐 10년 뒤엔 시세보다 싼 가격에 분양 받을 수 있다는 기대를 해볼 수 있다. 이에 일부 단지에선 수억 원의 프리미엄이 형성되기도 한다. 또한 임차권 양도(전매)도 가능하며 사업주체의 동의를 받으면 임대한 주택을 다시 임대하는 전대도 가능하다.

반대로, 임대형은 매매예약형보다 초기 임대보증금이 낮기 때문에 자금 마련에 대한 부담감이 상대적으로 덜하다. 하지만 분양전환시 우선권이 없어 향후 자산적 측면에서는 매매예약형보다 불리하다는 것이 단점이다.

업계 관계자는 “장기일반 민간임대주택은 최근 정부의 강도높은 주택시장 규제에서 자유롭다는 점에서 주목을 끌고 있는 가운데 매매예약형과 임대형 두가지 유형으로 나눠 공급되면서 임차인의 입맛에 따라 고를 수 있다는 정점까지 갖추고 있다”며 “특히 매매예약형의 경우 계약시점에 확정분양가로 우선 분양권을 받을 수 있고 임차권 전매도 가능해 임차권에 웃돈이 붙는 현상도 자주 목격할 수 있다”고 말했다.

[대구 호반써밋 하이브파크 조감도]
[대구 호반써밋 하이브파크 조감도]

이러한 가운데 매매예약형 민간임대아파트로 공급되는 대구 ‘호반써밋 하이브파크’가 동·호지정 계약을 진행 중이다.

호반써밋 하이브파크 민간임대아파트의 경우 매매예약형으로 계약하는 임차인의 경우 계약 시점 확정한 분양가로 분양전환 시 우선분양권을 제공받을 수 있어 합리적인 가격에 내 집 마련이 가능하다. 여기에 준공 전 3회, 준공 후 무제한으로 임차권도 양도(전매)할 수 있다. 사업주체의 동의를 받으면 임대한 주택을 다시 임대하는 전대도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호반써밋 하이브파크는 입지여건도 탁월하다. 단지 바로 앞 이마트 칠성점이 있고 북구청, 삼성창조캠퍼스, 롯데백화점, 메가박스 등 인근에 여러 생활편의시설이 위치해 있다. 오페라하우스가 단지와 바로 맞닿아 있고 콘서트하우스, 대구복합스포츠타운 등 문화·레저시설도 인근에 위치해 있다. 신천대로, 북대구IC, 대구권 광역철도(예정)가 가까워 대구 내 주요 지역은 물론 시외까지 빠른 이동도 가능하다.

교육환경도 우수하다. ‘호반써밋 하이브파크’는 칠성초를 도보로 통학할 수 있고 이 외에도 침산중, 대구일중, 칠성고 등이 단지 가까이 있다. 북구 명문 학원가가 단지 인근 침산네거리상권에 위치해 있고, 대구광역시립북부도서관도 이용이 용이하다.

이 단지는 남향위주의 배치에 전 가구가 선호도 높은 전용 84㎡ 평형으로 공급되며, 4Bay(일부 타입 제외) 구조가 적용돼 개방감과 주거 쾌적성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여기에 발코니 확장 및 시스템에어컨과 고급바닥재, 중문, 냉장고, 김치냉장고 등 다양한 옵션도 무상으로 제공할 예정으로 실거주자들은 수준 높은 편의를 누릴 수 있다.
입주민을 위한 커뮤니티시설로는 피트니스, 실내골프연습장, 작은도서관 등이 계획돼 있다. 근린생활시설은 1층 대로변 스트리트형 상가로 조성된다.

견본주택은 대구광역시 수성구 동대구로 일대에 위치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