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수원시, 코로나19 격리통지서 일괄문자발송 서비스 도입

수원시청 전경· © 뉴스1
수원시청 전경· © 뉴스1

(수원=뉴스1) 최대호 기자 = 경기 수원시는 재택치료자들에게 격리통지서를 보다 신속하게 전달하기 위해 일괄문자발송 서비스를 도입했다고 1일 밝혔다.

일괄문자발송 프로그램은 다량의 문자를 한 번에 발송할 수 있어 재택치료자들은 격리통지서를 기존보다 빠르게 받을 수 있다.

시는 그동안 직원 6명이 재택치료자에게 격리통지서를 일일이 문자메시지로 발송했다.

오미크론 확산으로 최근 수원시 확진자가 하루 3000~4000명에 이르면서 담당 직원들이 격리통지서 발송 업무에 어려움을 겪었고, 재택치료자들에게 문자 발송이 다소 늦어지기도 했다.

시는 수탁(민간)업체와 개인정보처리 위탁계약을 체결했다.
수탁업체를 대상으로 개인정보보호 관련 교육을 하고, 보안·개인정보 관리 실태를 점검할 예정이다.

시는 격리통지서 발송 업무를 했던 직원들을 재택치료자 상담 업무 등에 배치해 업무를 효율화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일괄문자발송 서비스 도입으로 확진자 급증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재택치료자들에게 빠르고 정확하게 격리통지서를 발송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