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우크라 정부 "스타링크 인터넷 단말기 도착…머스크 고마워"

기사내용 요약
러 선전·언론 차단 협조 '메타'에도 "감사"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신정원 기자 = 우크라이나는 28일(현지시간)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의 위성 인터넷 서비스 단말기가 도착했다면서 이를 무료로 지원한 머스크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미하일로 페도로프 우크라 부총리 겸 디지털혁신부 장관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스타링크가 여기 있다"며 머스크에게 "감사하다"고 했다.

함께 올린 사진엔 트럭 한 대에 스타링크 위성 인터넷 단말기가 가득 차 있는 것이 보인다. 스타링크는 머스크가 설립한 우주탐사기업 스페이스X의 위성 인터넷 서비스 사업이다.

우크라는 러시아 침공으로 인한 통신 시설 손상으로 일부 지역에서 인터넷 접속 장애를 겪고 있다.

이에 페도로프 부총리는 지난 26일 트위터로 머스크에게 도움을 직접 요청했다. 그는 "당신이 화성을 식민지로 만들려고 하는 동안 러시아는 우크라를 점령하려 한다. 당신이 로켓을 성공적으로 우주에 착륙시키는 동안 러시아 로켓은 우크라 시민을 공격한다"고 호소했다.

머스크는 즉각 화답했다. 그는 같은 날 트윗으로 "스타링크 서비스가 우크라에서 활성화됐다"며 "(대역폭을 확대하기 위해) 더 많은 단말기를 보내고 있다"고 했다.


한편 페도로프 부총리는 러시아의 선전전 차단을 지원한 메타 플랫폼에도 사의를 표했다.

그는 트위터에서 "메타가 러시아 선전가와 언론 매체를 차단키로 한 결정에 대해 알고 있다. 우크라에 대한 유혈 군사 공격에 대응하기 위한 이 첫 번째 조치와 행동에 감사하다"며 "메타버스에 전쟁 범죄자가 있을 곳은 없다"고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wsh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