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김정주 넥슨 창업자 미국서 별세…향년 54세(상보)

김정주 넥슨 창업자 (넥슨 제공) © 뉴스1
김정주 넥슨 창업자 (넥슨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송화연 기자 = 김정주 넥슨 창업자가 미국에서 사망했다. 향년 54세.

1일 넥슨 지주사 엑엔스씨(NXC)에 따르면 김 창업자는 최근 미국에서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

1968년생인 고인은 서울대학교 컴퓨터공학과(학사)를 졸업했다.
이후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 대학원에서 전산학과 석사를 취득했으며 박사과정을 6개월 만에 그만두고 1994년 넥슨을 창업했다.

김 창업자는 게임 뿐 아니라 인수합병(M&A)에 남다른 능력을 보이며 넥슨을 국내 대표적인 게임사로 끌어올린 인물로 평가받는다.

NXC 측은 "넥슨을 창업한 김정주 NXC 이사가 지난달말 미국에서 유명을 달리했다"며 "고인은 이전부터 우울증 치료를 받아왔으며 최근 들어 악화된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