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OGQ, 국내 가상자산거래소 빗썸코리아 지분 인수

OGQ 제공© 뉴스1
OGQ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임해중 기자 = 저작권 콘텐츠 마켓 OGQ가 가상자산거래소 빗썸코리아 지분 1%를 인수했다고 2일 밝혔다.

OGQ 측에 따르면, 이번 지분 인수는 빗썸코리아의 NFT마켓과 OGQ의 IP를 연동하는 협업 기반을 다지기 위한 목적으로 알려졌다. OGQ마켓에 참여한 90만 글로벌 크리에이터의 약 3억개 IP를 NFT마켓에서 판매하고, 이미지, 동영상, 음원 등의 IP와 아트웍스의 라이선싱 판매는 물론 소유권과 저작권까지 제공하여 크리에이터의 소득 증가를 통한 생태계 확장을 하게 된다는 것이다.

빗썸코리아는 국내 대표적인 가상자산거래소로 현재 680만 명이 사용하고 있다. 2021년 3분기 말 기준 누적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7539억원(전년 동기比 405%Y), 7684억원(전년 동기比, 818%)을 기록했고, 최근 유니콘 기업으로 선정됐다.


OGQ는 이번 투자를 통해 빗썸코리아의 4대 주주가 됨은 물론, 향후 빗썸코리아, 티사이언티픽 등과 NFT사업 부문에서 적극 협업할 방침이다.

OGQ 김강일 넥스트커머스 본부장은 "저작권 콘텐츠 마켓 리딩 기업인 OGQ는 크리에이터의 IP를 NFT 생태계로 확장하여 창작 이코노미를 만들기 위해 개인 크리에이터, IP 보유기업은 물론 블록체인 플랫폼 기업 등과 관련 사업을 지속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OGQ는 크리에이터가 창작한 이미지, 사진, 동영상, 음원, 폰트 등을 창작하는 크리에이터와 팬을 연결하는 저작권 콘텐츠 마켓으로 최근에는 네이버 그라폴리오 등 아트웍스, JTBC 방송사 IP 등 NFT 상품화가 가능한 저작권 콘텐츠 확보에 더욱 주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