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PKF서현회계법인, 공영칠 파트너 영입···“바이오 헬스케어·인프라 전문가”

공영칠 PKF서현회계법인 파트너 / 사진=PKF서현회계법인 제공
공영칠 PKF서현회계법인 파트너 / 사진=PKF서현회계법인 제공
[파이낸셜뉴스] PKF서현회계법인이 바이오 헬스케어 및 인프라스트럭쳐 전문가 공영칠 파트너 영입을 확정했다고 2일 밝혔다.

공영칠 신임 파트너는 빅4 회계법인 중 하나이 KPMG삼정회계법인에 입사해 30여년 간 바이오헬스케어, 건설 및 공공부문에서 회계감사 및 컨설팅 분야에서 전문지식과 경험을 쌓았다. 관련 부문에서 회계감사, 국제회계기준 및 내부회계관리제도 자문업무 등을 성공적으로 수행해왔다.

이밖에 기획재정부 및 행정안전부 공기업경영평가위원과 한국거래소, 한국철도공사, 서울주택토지공사 등 자문위원을 맡아 공공부문 회계투명성과 재무건전성 확보에도 기여했다.

공영칠 파트너는 “현재 바이오 헬스케어는 블루오션으로 미래 선도 산업이며 인프라스트럭쳐는 제2의 도약기를 맞은 신성장산업”이라며 “이 분야에 대한 PKF서현회계법인만의 차별화된 회계감사와 자문 분야를 성장시켜 고객들에게 믿음과 신뢰를 주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배홍기 PKF서현회계법인 대표이사는 “서현회계법인은 원펌(One Firm) 체제로 운영되는 만큼 뛰어난 감사품질 유지를 위한 지속적 노력을 하고 있다”며 “공영칠 파트너 영입을 통해 바이오 헬스케어 및 인프라스트럭쳐부문 회계감사서비스가 한층 전문화될 것”이라고 기대를 내비쳤다.

taeil0808@fnnews.com 김태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