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오연아, 프레인TPC와 전속계약…이세영·오정세 한솥밥 [공식]

프레인TPC © 뉴스1
프레인TPC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배우 오연아가 프레인TPC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2일 프레인TPC는 "오연아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라고 밝혔다.

지난 2006년 영화 '그 말을 믿으라는 거야?'를 통해 스크린 데뷔를 한 오연아는 영화 '아내가 결혼했다', '7급 공무원', '집으로 가는 길', '소수의견' 등을 통해 꾸준히 필모그래피를 구축했으며, 2016년 드라마 '시그널'의 윤수아 역으로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당시 오연아는 단 2회의 출연으로 화면을 압도하는 아우라를 풍겨 큰 화제를 낳았다.

이후 오연아는 드라마 '굿 와이프', '보이스', '피고인', '품위있는 그녀', '백일의 낭군님', '구해줘2' 등에서 스펙트럼 넓은 연기를 선보여왔다.
특히 선과 악을 모두 아우르는 안정적인 여기와 어떤 배역을 맡아도 돋보이는 존재감으로 대중의 신뢰를 쌓아왔다.

오연아는 최근 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에서 라이프 스토리 작가 달고나 역으로 분해 잔잔하면서도 내면의 강인함이 있는 연기를 밀도 있게 담아내 울림을 선사했다.

한편 프레인TPC에는 김가은, 김무열, 김범수, 김신비, 김현준, 류승룡, 류현경, 박용우, 박지영, 박형수, 엄태구, 오정세, 원현준, 윤승아, 이규성, 이세영, 이소희, 이준, 이화겸, 정영섭, 조은지, 조현철, 최명빈이 소속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