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즐거운 산림 체험"... 영주시, 유아숲체험원 개원

기사내용 요약
이용료는 무료…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영주시 아지동 너랑나랑 유아숲체험원에서 아이들이 체험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시 아지동 너랑나랑 유아숲체험원에서 아이들이 체험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영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영주=뉴시스] 김진호 기자 = 경북 영주시 너랑나랑 유아숲체험원이 2일 개원해 운영에 들어갔다.

시에 따르면 너랑나랑 유아숲체험원은 2018년 총사업비 2억원을 들여 아지동 일원에 2만㎡ 규모로 조성된 뒤 2019년부터 위탁 운영 중이다.

올해는 꿈꾸는 목공학교 사회적협동조합이 위탁운영자로 선정됐다.

유아숲지도사 4명을 배치해 유아들의 정서 함양과 전인적 성장을 위해 교육·놀이·치유 등 계절에 따른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참여 아동들은 숲속 산책로를 비롯해 짚라인·밧줄 놀이터·통나무 건너기 등 다양한 놀이시설과 계절에 따라 변하는 숲속 모습을 체험할 수 있다.

유아숲체험원은 만 4~6세를 대상으로 정기형과 자유이용 형태로 운영되며 이용료는 무료이다.


연초 유치원, 어린이집 및 기타 유아교육기관 대상으로 한 참여모집 공고에 선정된 37개 정기형 참여기관은 매주, 격주 또는 월 1회로 참여한다.

자유이용은 평일 오후 3~5시, 주말 오전 10시~오후 5시 개인 및 가족단위 대상으로 사전예약 또는 유아숲체험원 방문 접수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아이들이 유아숲체험원에서 오감을 느끼고 숲 체험을 하는 것은 창의성과 신체 발달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자연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jh932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