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저·문화 >

수전동 휠체어 등…서울관광재단, 여행용 보조기기 대여서비스 개시

수전동 휠체어로 오르막길을 힘들이지 않고 오르고 있다.서울관광재단 제공
수전동 휠체어로 오르막길을 힘들이지 않고 오르고 있다.서울관광재단 제공

(서울=뉴스1) 윤슬빈 여행전문기자 = 서울관광재단이 서울시와 장애인, 고령자, 영유아를 포함한 관광약자 개인과 장애인 복지시설 등 관련 비영리 기관·단체를 대상으로 여행용 보조기기 대여서비스를 개시한다고 2일 밝혔다.

대여 품목은 휠체어를 포함한 총 15종 34점이다. 특히 가장 이용률이 높은 수전동 휠체어는 컨트롤러가 팔걸이와 손잡이 모두 설치돼 있어 손가락으로 조이스틱만 조작하면 휠체어를 탄 당사자도, 뒤에서 밀어주는 동반자도 힘들이지 않고 휠체어를 움직일 수 있다.

또한 전동 기능을 갖추고 있으면서도 수동휠체어와 동일한 형태의 접이식 휠체어이기 때문에 승용차에도 실을 수 있어 휴대성이 높다. 개인이 구입하기에는 수전동 휠체어 가격은 고가로 부담이 된다. 서울다누림관광 대여 서비스는 최대 15일간 무료로 운영하므로, 필요할 때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다.

이밖에 숙박시설 투숙 시 유용한 이동형 리프트와 샤워 휠체어, 턱이나 1~3칸의 계단에서 사용 가능한 휴대용 경사로 등 관광약자의 편리한 여행에 꼭 필요한 다양한 보조기기를 대여해 준다. 여행 시 이동식 경사로를 사용하면 휠체어 경사로를 설치하지 않은 음식점이나 숙박시설도 방문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하고 부담 없는 여행할 수 있다.


서울다누림 여행용 보조기기는 최소 3일부터 최대 15일까지 무료로 빌릴 수 있으며, 서울 내 희망 장소에서 수령하고 반납할 수 있다. 단, 품목당 1000~4000원(1일 대여 기준)의 보증금이 발생하며, 보증금은 보조기기를 파손하거나 분실하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반납 시 전액 돌려받을 수 있다.

대여 신청은 서울다누림관광 누리집에서 할 수 있으며, 관련 문의는 서울다누림관광센터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