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

CJ프레시웨이, '뻥이요 돈까스·마카롱' 출시

CJ프레시웨이, '뻥이요 돈까스·마카롱' 출시

[파이낸셜뉴스] CJ프레시웨이가 40년 전통의 과자 '뻥이요'를 뉴트로 콘셉트로 재해석한 '뻥이요 돈까스'와 '뻥이요 마카롱'을 출시했다고 2일 밝혔다.

'뻥이요 돈까스'는 국내산 등심에 빵가루 대신 잘게 분쇄한 뻥이요 과자를 사용했다. 육즙 가득한 등심의 풍미와 뻥이요 특유의 달콤하고 고소한 맛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뻥이요 돈까스' 1봉지(돈까스 10개입)에 사용된 뻥이요는 220g으로, 뻥이요 과자 1봉지 용량(140g)보다 많다. 과자의 형태와 바삭한 식감을 유지하기 위해 까다로운 제조 과정을 거쳐 입자 크기도 균일하게 맞췄다. 제조는 종합냉동식품사인 하늘푸드가 담당한다. 포장지에는 뉴트로 감성을 듬뿍 담았다. 40년 전인 1982년 론칭한 뻥이요의 시그니처 컬러를 활용해 보는 이들에게 소소한 재미를 선사한다는 방침이다.

'뻥이요 마카롱'은 뻥이요 맛의 크림과 분쇄한 뻥이요 과자가 들어간 디저트다.
속을 채운 크림은 버터 크림 베이스에 뻥이요 과자 가루가 들어가 특유의 풍미를 자아내고, 여기에 바삭한 뻥이요 과자 입자가 더해져 풍부한 맛을 구현했다.

이번 협업은 서울식품공업과 함께 뉴트로 트렌드에 발맞춰 남녀노소에게 모두 친숙한 추억의 과자 뻥이요를 활용해 이색적인 조합의 제품을 개발하고자 진행됐다. 새로운 트렌드를 빠르게 접하고 경험하는 MZ세대에게는 신선함과 호기심을, 과거를 추억하는 기성세대에게는 향수를 불러일으켜 이들의 소비 욕구를 자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gmin@fnnews.com 조지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