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태권도진흥재단, 외교부와 함께 비영어권 국가 대상 태권도 홍보

카타르월드컵 카타르월드컵
오응환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태권도진흥재단 제공)© 뉴스1
오응환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태권도진흥재단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문대현 기자 = 태권도진흥재단은 외교부와 함께 '자랑스러운 문화유산 태권도' 영상을 제작해 비영어권 국가를 대상으로 온라인 홍보에 나섰다고 2일 밝혔다.

이날 외교부 공식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 태권도 홍보 영상은 한글, K-뷰티, 한국의 경제 등으로 구성된 9가지 테마 중 첫 편이다.

영상에서는 전북 무주 태권도원을 무대로 요르단과 이집트 여성이 태권도 수련을 하는 모습, AR(증강현실)·VR(가상현실)을 통해 태권도를 즐기는 모습, 전통무예수련장에서 태권도 명상하는 모습 등을 담았다.


2020 도쿄 하계올림픽을 끝으로 국가대표에서 은퇴한 이대훈도 영상에 등장해 "예의와 배려 등 타인을 존중하는 태권도 정신을 통해 자신을 바로 세울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오응환 태권도진흥재단 이사장은 "평등과 다양성 등 페어플레이 정신이 바탕이 된 태권도는 인종, 국가, 인프라 수준에 구애받지 않고 순수하게 자신의 노력에 의해 메달을 획득할 수 있는 종목"이라고 강조했다.

이 영상은 현재 아랍어 버전이 외교부 및 해외 공관 유튜브에 공개됐고, 영어 버전도 곧 업로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