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완주군, 중·고교생 132명에 올해도 1000원 통학택시 서비스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완주=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완주군은 지역 중·고등학생들의 등교 편의를 돕기 위한 통학택시를 운행한다고 2일 밝혔다.

통학택시는 지역의 12개 중·고등학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운행된다.

이 택시는 통학거리가 편도 2km이상이고 버스를 이용해 통학할 경우 제시간에 등교가 불가능한 학생들을 위한 맞춤형 교통서비스다.

군은 지난 2015년부터 통학택시 운영사업을 추진해왔으며 지금까지 1800여명의 학생들이 이용했다.


올해 1학기에는 학교별 수요조사를 통해 132명의 학생을 이용대상자로 선정했으며 약 30대의 통학택시를 투입해 학생들의 등교를 돕는다.

이용 학생은 각자 이용횟수마다 1000원을 부담하며 이를 제외한 나머지 요금은 군에서 직접 운송사업자에게 지급한다.

군 관계자는 “통학택시가 대중교통 취약지역 학생들의 통학환경 개선과 택시업계의 경영개선에 많은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을 위해 통학택시, 마을버스, 행복콜버스 등 맞춤형 교통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