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위메이드, 글로벌 투자부문 총괄에 SK스퀘어 출신 허석준 부사장 영입

위메이드 글로벌 투자부문 총괄 허석준 부사장(위메이드 제공)© 뉴스1
위메이드 글로벌 투자부문 총괄 허석준 부사장(위메이드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이정후 기자 = 위메이드는 글로벌 투자부문을 신설하고 총괄에 허석준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2일 밝혔다.

허석준 부사장은 미국 브라운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2005년부터 2013년까지 스탠다드차타트 PE코리아 대표를 지냈다. 이후 2013년부터 3년 동안 유럽계 사모펀드(PEF)인 CVC캐피탈 한국 대표를 역임하는 등 글로벌 투자업계를 경험한 자본 시장 전문가다.

또한 2018년부터 2021년까지 SK텔레콤 프라이빗플레이스먼트 그룹장을 거치고 2021년에는 SK스퀘어 MD(Managing Director)를 지내면서 글로벌 네트워크와 투자 기획 역량 및 경험을 두루 갖췄다는 평가를 받는다.

특히 SK텔레콤과 SK스퀘어 재직 당시 신사업 확대를 위해 원스토어, e스포츠 구단 T1, 웨이브(Wavve) 등 플랫폼 자회사 투자와 투자 유치를 진행했다.


최근에는 SK스퀘어의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인 코빗 투자를 이끌었으며 SK의 암호화폐 사업 진출에도 기여했다.

이 밖에도 마이크로소프트, 컴케스트, 싱텔 등 글로벌 기업들과의 합작법인(JV) 설립에 나서는 등 사업 제휴를 담당한 바 있다.

위메이드 측은 "이번 허석준 부사장 영입을 통해 글로벌 투자 역량을 높이고 사업 경쟁력을 강화해 다양한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설 예정이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