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박무열 영남이엔지 대표, 경남정보대에 3000만원 기부

㈜영남이엔지 박무열 대표이사(오른쪽)가 2일 경남정보대(총장 김대식)에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부하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남정보대학교 제공
㈜영남이엔지 박무열 대표이사(오른쪽)가 2일 경남정보대(총장 김대식)에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부하면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남정보대학교 제공
경남정보대학교(총장 김대식)는 2일 박무열 ㈜영남이엔지 대표이사가 대학을 방문해 발전기금 3000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영남이엔지는 건설(정비)사업관리 전문업체로 매년 300억원 매출 규모의 중견기업이다.
매출실적의 10% 금액을 사회공헌사업에 할애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건실한 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박무열 대표이사는 "이번 기부를 시작으로 경남정보대 학생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발전기금을 기부하겠다"며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경남정보대 발전을 위해 앞으로도 협조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 총장은 "경남정보대에 큰 관심과 사랑을 보여주셔서 정말 감사하다"며 "기부해주신 발전기금은 학생들을 위해 소중히 쓰겠다"고 밝혔다.

노주섭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