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롯데카드, '아멕스 플래티넘 아시아나클럽 카드' 출시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롯데카드가 국내외 가맹점에서 아시아나클럽 마일리지 적립 혜택을 제공하는 '아멕스 플래티넘 아시아나클럽 롯데카드'를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이 카드는 기본 적립 혜택과 특별 적립 혜택을 통해 이용금액 1000원 당 최대 3마일리지를 적립해주는 것이 특징이다.

국내외 전 가맹점에서 이용금액 1000원 당 1마일리지를 기본 적립해 준다. 여기에 특별 적립 혜택으로 국내 가맹점, 국내 생활업종(대형마트/주유), 해외가맹점, 아시아나 항공권 결제 시 각각 0.5, 1, 2마일리지를 이용금액 1000원마다 추가로 적립해 준다.

국내 가맹점에선 1000원 당 1.5마일리지, 국내 생활업종에선 1000원 당 2마일리지, 해외 가맹점에서 결제하거나 아시아나항공을 통해 아시아나 항공권 구매 시 1000원 당 3마일리지를 적립할 수 있다.

아멕스(AMEX) 브랜드로 발급 시, 국내/해외 공항라운지 무료 이용 서비스를 연 2회 제공한다. 동반자와 함께 이용 시 2회가 모두 차감된다.

기본 및 특별 적립 혜택과 공항라운지 무료 이용 서비스는 지난달 이용금액이 50만원 이상일 때 제공된다. 특별 적립 혜택은 아멕스 브랜드에 한해 내년 12월31일까지 제공되며, 연장 시 사전 공지된다.
특별 적립 한도는 매월 최대 2000마일리지다.

연회비는 5만5000원이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해외 주요 국가들의 방역 지침 완화 등으로 해외여행에 대한 기대감이 점차 커져가고 있는 가운데, 국내외 가맹점에서 아시아나클럽 마일리지를 적립해 주는 신용카드를 선보이게 됐다"고 전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