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LX홀딩스 송치호 사장 사임…새 사내이사에 노진서 부사장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박주연 기자 = LX홀딩스에서 구본준 회장과 함께 각자 대표이사를 맡아온 송치호 사장이 사임한다.

3일 재계에 따르면 송 사장은 일신상의 이유로 LX홀딩스 대표직에서 물러나기로 했다. LX홀딩스는 오는 29일 주주총회에서 송 사장의 사임으로 공석이 되는 사내이사 자리에 노진서 CSO 부사장을 선임할 예정이다. 다만 노 부사장이 향후 구 회장과 함께 각자 대표이사를 맡게 될 지는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송 사장은 1984년 LX인터내셔널의 전신인 럭키금성상사에 입사했으며, 2016년 상사 사장을 지냈다. 2018년 정년퇴임 후 고문을 맡아오다 지난해 5월 LX가 LG그룹에서 계열분리되며 LX홀딩스 각자 대표이사로 합류했다.

한편, LX홀딩스는 이번 주총에서 신사업 추진을 위해 사업목적에 '금융업'을 추가한다.

☞공감언론 뉴시스 pj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