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데이비드토이, ‘한글용사 아이야’ 완구 사업 계약

데이비드토이 제공
데이비드토이 제공

[파이낸셜뉴스] 어린이 완구 기업 데이비드토이가 EBS 프로그램 ‘한글용사 아이야’ 완구 제품 출시를 위한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한글용사 아이야’는 지난 4월 첫 방영된 한글 교육 프로그램으로 한글을 읽고 쓰고 싶어 하는 쌍둥이 자매 훈민, 정음이 한글용사 아이야의 도움을 받아 한글을 익히게 되는 이야기다.

데이비드토이는 이번 완구 사업 계약으로 한글용사 아이야와 연계해 아이들이 재밌게 한글을 배울 수 있는 다양한 완구들을 제작, 출시할 계획이다.

오는 4월에 선보이는 완구는 탈부착 하면서 놀 수 있는 한글 자음과 모음, 한글용사 아이야 캐릭터, 다양한 사물들로 구성된 한글놀이 스티커북이다.

데이비드토이 관계자는 “한글용사 아이야는 어린이들이 쉽게 공감할 수 있는 내용, 어린이의 언어 발달을 증진시킬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는 점 때문에 인기가 높아 완구 제작에 대한 문의가 많았다”며 “이번 한글용사 아이야 완구 출시가 관련 완구를 기다리던 어린이들 사이에서 높은 관심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welcome@fnnews.com 장유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