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박종우 남동구청장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유정복, 이학재, 안상수 인천시장 예비후보와 주민 500여명 참석 성황

박종우 국민의힘 인천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16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남동구민의 힘!, 국민의힘!’의 슬로건을 걸고 6.1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본격 선거전에 나섰다.
박종우 국민의힘 인천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16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남동구민의 힘!, 국민의힘!’의 슬로건을 걸고 6.1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본격 선거전에 나섰다.

【파이낸셜뉴스 인천=한갑수 기자】 박종우 국민의힘 인천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16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남동구민의 힘!, 국민의힘!’의 슬로건을 걸고 6.1 지방선거 승리를 위한 본격 선거전에 나섰다.

이날 열린 개소식에는 인천광역시장 선거에 출마한 유정복, 이학재, 안상수 인천시장 예비후보와 주민 등 500여명이 참석해 박종우 예비후보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유정복 예비후보는 “인천시장 재직 시절, 박종우 예비후보는 시의원이었다. 쉬운 일보다는 어렵고 싸우고 투쟁해야 하는 일에는 항상 박종우 예비후보에게 의견을 물어 해결해냈다”고 말했다.

유 예비후보는 “박 예비후보는 일할 때 선두에 나서서 어려운 일도 마다하지 않는 해결사”라며 박 예비후보의 정치적, 정책적 해결 능력을 강조했다.

이학재 예비후보는 박종우 예비후보의 도림고 이전 등의 사례를 언급하며 “어려운 일을 해결하는 해결사요 정책전문가”라며 박 예비후보의 해결 능력과 정책 개발 능력을 극찬했다.


이원복 국민의힘 남동을 당협위원장도 “경선에서 승리해 남동구 국민의힘 당원 모두 원팀으로써 뭉쳐 대선승리에 이어 지방선거에서도 승리하자”고 외쳤다.

이 밖에 남동구 지역의 국민의힘 전·현직 구의원과 시의원, 이번 선거에 출마 중인 약 20여명의 시의원 및 구의원 예비후보 출마자들도 대거 참석해 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박종우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남동구의 구석구석 현안과 문제점을 잘 알고 있어 반드시 승리할 것”이라며 △남동공단을 4차 산업을 바탕으로 남동 첨단산업단지로서의 변화와 삼성, SK 등 대기업 유치 △만수 복개천 지역의 청계천처럼 소상공인의 상권이 보호된 문화휴식공간으로 탈바꿈 △소래포구 지역에 힐튼, 신라호텔 등 브랜드 호텔을 유치하여 관광상권으로써 변화 △남동구청역-논현역 간 지하철 연결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kapsoo@fnnews.com 한갑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