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박종우 남동구청장 예비후보, 소래포구 수도권의 전문 관광단지로 육성

박종우 국민의힘 인천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20일 “소래포구 지역을 전문 관광단지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박종우 국민의힘 인천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20일 “소래포구 지역을 전문 관광단지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파이낸셜뉴스 인천=한갑수 기자】 박종우 국민의힘 인천 남동구청장 예비후보는 “소래포구 지역을 전문 관광단지로 육성하겠다”고 20일 밝혔다.

박종우 예비후보는 소래포구에 힐튼호텔, 신라호텔 등을 유치해 인피니티 풀 등 숙박과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갖추고 20대부터 5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찾는 휴식공간·문화공간을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이를 통해 소래포구를 수도권의 대표 전문 관광단지로 만들 계획이다.

박 예비후보는 현 정부의 예산낭비와 무책임한 정책에 대해 “한정된 예산으로 남동구민이 행정서비스를 체감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무분별하게 지출하는 예산 사용을 아닌 정책 시스템 갖추고 이를 활용해 현실적인 정책으로 더 많은 지역에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 예비후보는 △남동공단을 4차 산업을 바탕으로 한 남동 첨단산업단지로서의 변화와 삼성, SK 등의 대기업 유치 △만수 복개천 지역을 청계천처럼 소상공인의 상권이 보호된 문화휴식공간으로 탈바꿈 △소래포구 지역에 힐튼, 신라호텔 등 브랜드 호텔을 유치하여 관광상권으로써 변화 △남동구청 역-논현역 간 지하철 연결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kapsoo@fnnews.com 한갑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