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BMW 혁신에 韓스타트업 나섰다…AI 기술 등 선보여

[서울=뉴시스]코트라와 한국벤처투자, BMW 스타트업 개러지 코리아(Startup Garage Korea)가 21일 서울 강남구 세텍(SETEC)에서 'BMW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를 개최했다. 참석기업들이 피칭세션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코트라 제공) 2022.4.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코트라와 한국벤처투자, BMW 스타트업 개러지 코리아(Startup Garage Korea)가 21일 서울 강남구 세텍(SETEC)에서 'BMW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를 개최했다. 참석기업들이 피칭세션 후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코트라 제공) 2022.4.21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박정규 기자 = 국내 스타트업 기업들이 독일 자동차기업 BMW의 혁신에 참여한다.

코트라(KOTRA)와 한국벤처투자, BMW 스타트업 개러지 코리아(Startup Garage Korea)는 21일 서울 강남구 세텍(SETEC)에서 'BMW 오픈이노베이션 피칭데이'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BMW 스타트업 개러지 코리아가 미래차 개발, 제조공정 혁신, ESG 경영 등 BMW 그룹 전체의 혁신을 도울 수 있는 한국 스타트업을 찾는다.

이날 피칭데이 행사에는 1차 서류심사를 통과한 10개사가 참가해 혁신 기술을 선보였다. ▲인공지능(AI) 시스템 반도체 개발업체 ▲친환경 가죽 시트 및 가죽실 제조사 ▲클라우드 기반 가상현실(VR) 및 메타버스 솔루션 기업 ▲AI 활용 음악 및 라디오 추천 솔루션 기업 ▲디지털 ID 인증 및 보안솔루션 기업 등이다.

피칭내용은 녹화를 통해 BMW 본사 심사위원단의 최종 심사를 거치게 되며 5개사 정도가 선발돼 오는 6월 29일 독일 뮌헨 BMW그룹의 연구혁신센터를 직접 방문해 IR 피칭행사와 부스 전시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참가 스타트업은 BMW그룹 내 관련 사업부서와 함께 기술 도입을 위한 본격적인 PoC(Proof of Concept·실증) 진행 가능성을 논의하게 된다.
코트라와 한국벤처투자, BMW 스타트업 개러지 코리아는 스타트업의 혁신 기술이 BMW그룹 전반에 도입될 수 있도록 전 과정을 지원하기로 했다.

줄리안 클라우스 BMW그룹코리아 테크놀로지 오피스 총괄은 "이번 행사를 통해 발굴된 다양한 기술의 한국 스타트업들이 BMW의 디지털 혁신에 힘을 크게 실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유정열 코트라 사장은 "글로벌 기업과의 협업 기회가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에 매우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우리 스타트업이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기회를 더 많이 활용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pjk76@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