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람다256-TIPA, '짝퉁' 퇴출 위한 블록체인 기술 협약

람다256과 무역관련지식재산권보호협회(TIPA), 피노키오랩 등 3개사가 지난27일 지식재산권 침해로부터 지식재산권자, 유통사 및 소비자 권익 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같이하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피노키오랩 조용석 대표, TIPA 정남기 회장, 람다256 박재현 대표. (사진=람다256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람다256과 무역관련지식재산권보호협회(TIPA), 피노키오랩 등 3개사가 지난27일 지식재산권 침해로부터 지식재산권자, 유통사 및 소비자 권익 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같이하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피노키오랩 조용석 대표, TIPA 정남기 회장, 람다256 박재현 대표. (사진=람다256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김제이 기자 = 람다256이 무역관련지식재산권보호협회(TIPA)와 함께 가품 퇴출을 위한 디지털 지재권 침해 증명서 발급한다고 28일 밝혔다.

람다256과 TIPA, 피노키오랩 등 3개사는 전날 지식재산권 침해로부터 지식재산권자, 유통사 및 소비자 권익 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을 같이하고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에서 람다256은 블록체인 플랫폼 제공하기로 했다. 피노키오랩은 지식재산권자, 유통사 및 소비자 보호를 위한 시스템의 개발·운영을 담당하며, TIPA는 지식재산권자, 유통사 및 소비자 보호 사업을 맡는다.


이번 협약으로 TIPA의 회원사들은 지식재산권 침해 검사를 통과한 상품에 한해 디지털검사증명서를 발급 받을 수 있다. 지적재산권 침해 검사는 국내 유통사가 수입·매입하는 물품을 유통하기 전에 상표권 권리자의 감정을 진행해 위조품 여부를 확인하는 절차다. 최근 가품 논란에 휩싸였던 무신사가 지재권 침해 문제 방지를 위해 TIPA와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e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