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41회 스승의 날 축하 충북 중·고생 댄스 영상 인기



(청주=뉴스1) 이성기 기자 = 41회 스승의 날을 축하하고 선생님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담은 충북 중·고생 댄스 영상이 인기를 끌고 있다.

영상 속의 학생들은 스승의 날을 맞아 선생님이 무엇을 좋아할까 고민하다가 선생님들에게 자신들이 잘 할 수 있는 댄스를 보여주자며 춤을 추기 시작한다.

학생들은 학교 복도와 체육관 등에서 춤을 추며 선생님들에게 감사의 댄스롤 선보인다.

이 영상을 20초 분량으로 줄인 영상은 지난 11일 게시한 지 3일 만에 조회 수 2만6000회를 넘는 등 인기 폭발이다.


15일 충북교육청에 따르면 이 영상에 등장하는 15명의 중·고교 여학생들은 종편방송 '스트릿댄스걸스파이터'에 출연했던 '브랜뉴차일드' 팀이다.

모두 충북 도내 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으로 41회 스승의 날 축하를 위해 흔쾌히 재능을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

충북교육청 서종덕 공보관은 "3월 중순부터 기획한 영상인데 조회 수가 많아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선생님들이 신나게 가르치며 아이들과 즐겁게 생활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