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코로나로 공급망 붕괴 대란…美부모들 '분유' 찾아 삼만리

코로나로 공급망 붕괴 대란…美부모들 '분유' 찾아 삼만리
해당 기사 - WSJ 갈무리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코로나19로 인한 공급망 붕괴로 미국에서 분유대란이 발생하면서 부모들이 분유를 찾기 위해 멀리 여행을 떠나는 ‘분유 찾아 삼만리’가 연출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의 분유 부족 사태는 올 초부터 시작됐으며, 코로나19로 인한 공급망 문제로 분유 생산이 줄어든 것은 물론 일부 제품에서 박테리아가 검출되면서 리콜이 발생, 공급이 더욱 줄고 있다.

이에 따라 전국적으로 분유공급이 43% 줄었으며, 이는 2주전의 31%에서 급증한 수치다.

지역별로는 테네시, 캔자스, 델라웨어 주의 분유 부족현상이 가장 심하다.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미국 부모들 25%만 모유를 수유한다.
나머지는 모두 분유에 의존하고 있다. 이에 따라 분유 부족은 심각한 문제를 야기할 수 있다.

미국의 부모들은 아이에게 먹일 분유를 구하기 위해 인근 도시를 순례하는 등 ‘분유 찾아 삼만리’에 나서고 있다 WSJ은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