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박승원 광명시장-희망제작소 정책협약 체결

박승원 광명시장-희망제작소 정책협약 체결
박승원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장 후보-희망제작소 15일 ‘민선8기 지방자치 희망 만들기’ 정책협약 체결. 사진제공=박승원 후보 캠프

【파이낸셜뉴스 광명=강근주 기자】 박승원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장 후보는 15일 (재)희망제작소와 ‘민선8기 지방자치 희망 만들기’ 정책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정책협약은 주민 참여와 민-관 협치를 바탕으로 주민 요구와 필요가 충족되는 새 아이디어를 설계-개발-발전시키는 지역사회 사회혁신 시스템 구축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지역혁신 방안으로 △광명시 실질적인 주민자치 실현 △지속가능한 지역 혁신정책 발굴 △풀뿌리 민주주의 가치 실천 △사회적경제 확산 △지역자원 혁신으로 일구는 지역경제 활성화 △주민행복 최우선하는 복지정책 △인구감소-기후위기 당면과제 해결 등을 공동 추진한다.


박승원 후보는 정책협약을 계기로 “희망제작소와 함께 디지털 대전환, 탄소중립, 순환경제 등 광명의 지속가능한 100년 미래를 설계하고 광명이 일-사람-교육-휴식이 있는 첨단 미래도시로 발전할 수 있는 전략을 공동으로 연구,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희망제작소는 시민 참여를 토대로 사회창안-사회혁신 연구를 수행해 왔으며, 많은 지방정부와 함께 혁신정책을 연구-실천해 왔다. 현재 희망제작소는 인구감소와 기후위기라는 시대 과제를 함께 해결하기 위한 대안을 모색하고 있다.

kkjoo0912@fnnews.com 강근주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