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에이수스, 국내 커머셜 노트북 점유율 1위"

1Q 점유율 31.6%
외산 브랜드 첫 분기별 점유율 1위 기록
"공공·기업·교육·렌탈 적극 공략 효과"
2022년 1·4분기 국내 커머셜 노트북 시장 브랜드별 점유율. 에이수스코리아 제공.
2022년 1·4분기 국내 커머셜 노트북 시장 브랜드별 점유율. 에이수스코리아 제공.
[파이낸셜뉴스] 올 1·4분기 기준 글로벌 컨슈머 노트북 및 게이밍 노트북 브랜드 에이수스(ASUS)가 커머셜 노트북 분야에서 30% 이상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1위를 달성했다.

30일 시장조사기관 IDC코리아가 발표한 올해 1·4분기 국내 PC 시장조사에 따르면 에이수스는 커머셜 노트북 시장 점유율 31.6% 기록했다. 2위 삼성전자(28.4%)와 3위 LG전자(17.4%)를 앞선 순위로, 외산 브랜드 중에서는 한국 시장에서 첫 분기별 1위를 기록한 셈이다.

에이수스 ExpertBook B9. 에이수스코리아 제공.
에이수스 ExpertBook B9. 에이수스코리아 제공.
에이수스는 이번 성과를 코로나19로 인해 재택근무와 온라인 수업 수요가 크게 증가한 점을 비롯해 당사가 공공·기업·교육·렌탈 시장에 발빠르게 대응한 것이 주요했다고 평가했다. 이외 △윈도우 노트북 △크롬북 △ExpertBook 시리즈 등 다양한 커머셜 라인업으로 폭넓은 소비자 선택권을 제공한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했다.

에이수스는 올 1·4분기 경상남도교육청과 역대 최대규모의 교육용 스마트 단말기 3종을 28만대 보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올 상반기 내 도내 전체 학교에 보급 완료할 예정이다.

PC 렌탈 시장 점유율 확보에도 역량을 기울이고 있다. 최근 국내 최대 렌탈 전문 기업 한국렌탈에 데스크탑과 노트북을 납품 계약한 것을 시작으로 지속적으로 교육 및 공공분야에서의 공급량을 대폭 늘릴 예정이다.

에이수스코리아 지사장 피터 창(Peter Chang)은 "글로벌에서도 핵심인 한국 시장에서 에이수스가 커머셜 노트북 부문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는 점에 대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향후 디지털 시대 트렌드를 선도할 혁신적인 기술력은 물론, 교육 및 신규 시장을 위한 맞춤형 컨설팅, 탄탄한 사후 서비스 등 경쟁력을 기반으로 한국 소비자에게 계속해서 사랑받는 브랜드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jhyuk@fnnews.com 김준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