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투표율]인천 오후 5시 45.9%…지난 지방선거보다 5.1%p↓

© News1 이지원 디자이너
© News1 이지원 디자이너


(인천=뉴스1) 강남주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일인 1일 오후 5시 기준 인천 투표율은 45.9%로 집계됐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인천 유권자 253만4338명 중 오후 5시까지 116만2622명(사전·거소투표 포함)이 투표에 참여했다.

이는 전국 평균 투표율 47.6%보다 1.7%p 낮고 지난 지방선거 동시간대 51.0%에 비해서도 5.1%p 낮은 수치다.

지역별로는 옹진군이 65.7%로 가장 높았고 강화군 60.1%, 동구 52.3%, 계양구 52.6%, 연수구 47.9%, 남동구 45.1%, 부평구 44.7%, 중구 43.0%, 서구 43.0%, 미추홀구 41.8% 순이다.

인천의 투표소는 총 731곳이다. 일반유권자 투표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주민등록증·청소년증이나 여권, 운전면허증 등 공공기관이 발행한 사진이 붙어 있는 신분증을 지참해야 투표 가능하다.


코로나19 확진자·격리자는 오후 6시30분부터 오후 7시30분까지 투표할 수 있다. 신분증 외에도 Δ확진자 투표안내 문자 Δ성명이 기재된 PCR·신속항원검사 양성 통지 문자 등을 챙겨가야 한다.

투표소 위치는 중앙선관위 홈페이지와 '선거정보'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고, 선관위 대표전화 1390으로도 안내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