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성실 실패기업인 재기 돕기 위해 지원"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뉴스1
김학도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이사장©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석 기자 =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성실 경영 평가를 통과한 재기 중소기업인들과 현장 간담회를 열었다고 2일 밝혔다.

중진공은 재기 중소기업인의 정책 수요를 파악하고 제도개선을 추진하기 위해 간담회를 준비했다. 이날 ㈜태현시스템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 장태호 태현시스템 대표, 황대석 ㈜엔비유 대표, 김민구 ㈜오토디스플레이 대표 등이 참석했다.

기업인들은 Δ성실경영평가 통과 기업에 대한 정책지원 확대 Δ자금·마케팅·인력 등 정책 연계지원 강화 Δ신속한 재기지원 시스템 도입 필요성 등 현장의 목소리를 전했다.

성실경영평가는 재창업 전 분식회계, 고의부도, 부당해고 여부 등을 평가하는 제도다.

김 이사장은 태현시스템의 생산 현장 찾아 애로를 청취하고 장태호 대표에게 1호 우수 성실경영자 확인증을 수여했다. 태현시스템은 2016년 설립됐다.
반도체와 LCD·OLED 등 공정장비의 자동화용 전기 제어 장치를 개발·하고 생산한다.

그는 "중진공은 올해 성실 실패기업인의 재도전을 지원하기 위해 재창업자금 1000억원을 지원하고 있다"며 "성실경영 심층평가를 통과한 우수 성실경영인에게는 재창업자금 별도 예산을 배정해 신속하게 지원하는 혜택도 부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유관기관과 협업해 재도전성공패키지 서류평가 면제(창업진흥원), 창업성장 R&D지원(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 우선 추천을 지원하고 있다"며 "하반기에는 성실경영평가 멘토링, 재창업 특화교육 등도 연계 지원할 예정"이라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