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DB손보, 북한이탈주민에 IT장비 기부

관련종목▶

DB손해보험 경영기획실 고영주 부사장(왼쪽)과 미래한반도여성협회 남영화 대표가 지난 5월 31일 북한이탈주민들을 위한 'ICT 교육 및 PC 지원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B손해보험 제공
DB손해보험 경영기획실 고영주 부사장(왼쪽)과 미래한반도여성협회 남영화 대표가 지난 5월 31일 북한이탈주민들을 위한 'ICT 교육 및 PC 지원 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B손해보험 제공


[파이낸셜뉴스] DB손해보험은 지난 5월 31일 업계 최초로 미래한반도여성협회와 북한이탈주민들의 안정적 국내 정착을 위한 'ICT 교육 및 PC 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연간 1만대 규모의 노후 IT 장비를 기부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DB손해보험 전국 권역별 거점에서 전달되는 노후 IT 장비들은 정기적으로 협회 ICT센터에서 수거 후 보관하고 북한이탈주민 채용 협력사인 여성가족부 등록 정비업체에서 폐기, 재생 등의 분류 작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재생 PC는 협회 ICT 센터 교육에 사용되고 매각되는 IT물품들은 현금가치로 환산해 취약계층 복지 지원에 사용된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교육 환경 및 문화가 달라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북한 이탈 주민들에게 대한민국 사회 및 구성원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매년 지속적인 ICT 교육 지원 등 후원과 관심을 이어 나갈 계획"이라며 "적극적 ESG 경영으로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pompom@fnnews.com 정명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