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방사청·국기연 '2022 절충교역 수출상담회' 진행

방산中企 해외시장 진출 돕는 행사, 2~3일 코엑스서 개최
[파이낸셜뉴스]
방위사업청 상징. 자료=방위사업청 제공
방위사업청 상징. 자료=방위사업청 제공
방위사업청과 국방기술진흥연구소가 서울 강남구 코엑스(COEX)에서 '2022 절충교역 1대 1 수출상담회'를 2~3일 이틀 간 진행한다.

절충교역 상담회는 방사청이 지난 2014년부터 주관해온 행사로 글로벌 방산기업과 국내 중소기업 간 1대 1 상담을 통해 국내 기업의 글로벌 공급망 진입을 지원한다.

올해 상담회엔 국외기업으론 미국 보잉과 노스럽그러먼, 프랑스 에어버스, 스웨덴 사브, 독일 헨졸트 등 5곳이 참여한다.
국내 중소기업으론 22곳이 상담회 참가 기업으로 선정됐다.

김진홍 방사청 방위산업진흥국장은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국내 중소기업이 글로벌 방산기업의 협력사로 참여하고, 방산 수출 계약으로 이어지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절충교역'이란 해외로부터 무기·장비를 구입할 때 반대급부로 국산 부품을 수출하거나 관련 기술을 이전받는 교역 형태다.

wangjylee@fnnews.com 이종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