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충북 경찰, 8회 지방선거 선거 사범 39명 무더기 적발

충북경찰청 전경© 뉴스1 DB
충북경찰청 전경© 뉴스1 DB

(청주=뉴스1) 조준영 기자 = 충북 경찰이 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기간 적발한 선거 사범은 모두 39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충북경찰청은 선거 사범 39명(29건)을 적발, 조사하고 있다고 2일 밝혔다. 입건 인원 중 3명(2건)은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범죄 유형별로 보면 허위사실 유포가 14명(11건)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기타 10명(7건), 벽보·현수막 훼손 7명(6건), 금품수수 7명(4건), 선거폭력 1명(1건) 순이다.


경찰 관계자는 "선거 사범이 불법 정도에 상응해 엄정한 처벌을 받을 수 있도록 철저히 수사할 계획"이라며 "공소시효가 선거일로부터 6개월인 점을 고려, 신속하게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선거에서 적발한 선거 사범 수는 7회 지방선거(95명) 때보다 56명 줄었다. 당시 경찰은 적발 인원 중 1명을 구속하고 46명을 불구속 입건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