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머스크, 테슬라 임직원에 "출근 안하면 퇴사 간주"

테슬라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가 재택근무중인 사무직 임직원들에게 일정시간 회사에 출근하지 않으면 퇴사하라고 경고했다. 외신들은 테슬라가 트위터를 인수할 경우 같은 업무 방침을 내릴 수도 있다고 추정했다.

1일(현지시간) 미국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머스크는 테슬라 임직원들에게 2통의 e메일을 보냈다. 발신자가 머스크로 표기된 메일 중 하나는 수신자가 전 임직원으로 표시되어 있었고 발신 날짜는 지난달 31일이었다.
머스크는 "테슬라에서 일하는 모든 사람들은 매주 최소 40시간을 사무실에서 보내야 한다"고 적었다. 그는 "여기서 사무실이란 실제 본인 동료들이 일하는 장소를 뜻하며 다른 동떨어진 가짜 사무실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머스크는 "만약 출근하지 않으면 퇴사하는 것으로 간주하겠다"고 강조했다.

pjw@fnnews.com 박종원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