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제30회 한국표면처리 뿌리기술경기대회 한국폴리텍대서 개최

한국폴리텍대학 남인천캠퍼스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30회 한국표면처리 뿌리기술경기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업체 대표, 행사 관계자들이 9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폴리텍대학 남인천캠퍼스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30회 한국표면처리 뿌리기술경기대회에 참가한 선수와 업체 대표, 행사 관계자들이 9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파이낸셜뉴스 인천=한갑수 기자】 제30회 한국표면처리 뿌리기술경기대회가 한국폴리텍대학 남인천캠퍼스 스마트표면처리학과 러닝팩토리실습실에서 8∼10일 3일간 진행된다고 9일 밝혔다.

산업통산자원부 주최, 한국표면처리공업협동조합·한국폴리텍대학남인천캠퍼스 주관으로 열린 이번 대회에는 한국몰렉스㈜, 공군82항공정비창 등 25개 단체·업체에서 총 123명이 참가했다.

입상 업체에게 국무총리상,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등이 수여되고 개인 부분의 경우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고용노동부 장관상, 교육부 장관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등이 수여된다.
개인별 1~3위 입상자는 국가기술자격증인 표면처리기능사 자격이 주어진다.

한편 표면처리 기술은 모든 산업에서 반드시 필요한 가장 핵심적인 최종 고부가가치 기술로 국내 6000여 업체가 있으며, 항공기분야, 자동차산업, 반도체·디스플레이 산업, 조선산업, 전기·전자분야, 의료분야, 장식분야 등 국내 수출에 있어서 모든 제품에 기능과 품질을 좌우하는 소부장 분야의 핵심 뿌리기술이다.

허재권 한국폴리텍 남인천캠퍼스 학장은 “남인천캠퍼스 스마트 표면처리학과에서 국내 표면처리 분야 뿌리기술 경기대회를 개최함으로써 폴리텍대학의 기술 경쟁력과 우수성을 대내외에 홍보할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kapsoo@fnnews.com 한갑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