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

한국블록체인협회, 가상자산 피싱 예방 서비스 제공

웁살라시큐리티와 피싱사이트 예방 서비스 제공
'웁워드' 이용하면 피싱 사이트 접속 시 경고
지갑주소 사기 이력 조회 기능도
[파이낸셜뉴스] 한국블록체인협회는 가상자산 투자자 보호를 위해 블록체인 보안 전문업체이자 협회 회원사인 웁살라시큐리티와 함께 피싱 예방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2일 밝혔다.

블록체인협회는 사기와 해킹, 피싱 등을 방지할 수 있는 웁살라시큐리티의 보안 툴 ‘웁워드(UPPWARD)’의 설치 링크를 협회 홈페이지에 게시했다.

한국블록체인협회는 블록체인 보안 전문업체 웁살라시큐리티와 함께 피싱사이트 접속 시 경고를 통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한국블록체인협회
한국블록체인협회는 블록체인 보안 전문업체 웁살라시큐리티와 함께 피싱사이트 접속 시 경고를 통해 피해를 예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사진=한국블록체인협회

웁워드는 크롬 등의 인터넷 브라우저에 설치할 수 있는 확장 프로그램으로 사용자가 접속한 웹사이트나 소셜 미디어 계정이 안전한 지를 확인해 거래소 등을 가장한 피싱 사이트에 접속하면 경고, 피해를 예방할 수 있도록 한다.

송금하려는 가상자산의 지갑주소가 사기나 해킹 이력이 있는지를 조회하는 기능도 있어 안전한 거래를 가능하게 한다.


또 투자자들이 하단에 있는 신고하기를 통해 의심스러운 지갑 주소 등을 등록하면 웁살라시큐리티가 검증, 데이터베이스(DB)화 하고 이를 협회와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할 예정이다.

한국블록체인협회 오갑수 회장은 “건강한 가상자산 생태계를 조성해 투자자들이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협회가 지향하는 최고의 가치”라며 “앞으로도 회원사와 함께 하는 다양한 투자자 보호 활동을 통해 업계 스스로가 시장질서 확립에 모범을 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웁살라시큐리티 구민우 한국지사장은 “웁워드로 의심 요소를 사전에 확인하는 것은 물론 투자자들의 집단지성으로 DB가 쌓이면 각종 피해를 미연에 예방하는 효과도 있을 것”이라며 “투자자 보호를 위한 협회의 강한 의지에 동의하며 웁살라시큐리티의 보안 기술을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ronia@fnnews.com 이설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