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유아, 허벅지 드러낸 노출 패션 시선 강탈…"백사장 위 여신"

오마이걸 유아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오마이걸 유아 인스타그램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김학진 기자 = 오마이걸 유아가 과감한 의상을 소화하며 치명적인 매력을 드러냈다.

지난 22일 유아는 사진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PINK'라는 글과 함께 다수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유아는 연핑크색 실크 드레스를 입고 과감하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며 망중한을 즐기고 있다.

길고 가녀린 각선미와 허벅지를 드러내고 있는 유아는 모래사장 위 의자에 앉아 여신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유아는 과감한 노출과 함께 백옥 같은 피부 결을 공개하며 한 번 더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해당 게시글을 본 오마이걸 멤버 아린은 "워우 쏘 프리티. 핑크공주"라며 미모를 칭찬했다.

또한 누리꾼들은 "인어공주 같아요", "대체 안 어울리는 게 뭐죠?", "정말 너무 예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아가 속한 오마이걸은 지난 3월 두 번째 정규 앨범 '리얼 러브'를 발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