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완주군, 주민 삶의 질 증진 건강생활실천사업 전개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전북 완주군청 전경. (뉴시스DB)
[완주=뉴시스] 강명수 기자 = 전북 완주군은 주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건강생활실천사업을 전개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코로나19로 위축된 신체활동량을 늘리고 지역민의 건강한 일상회복을 위해 전개된다.

군은 이를 위해 건강체조교실과 모바일 앱(워크온)을 활용한 걷기 챌린지를 진행한다.

건강체조교실은 6월 초부터 근력강화와 신체활동 증진을 위해 4개월, 주 2회 실시된다.

이 교실에서는 전문 운동 강사의 지도로 근력 운동, 비만 예방 체조, 건강 댄스 등의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또 모바일 앱(워크온)을 통해 2주 동안 10만보 걸음수를 달성한 주민 140여명에게 건강운동 꾸러미를 보상품으로 제공한다.

군은 오는 7월부터 경로당 운영재개에 따른 방역수칙준수와 예방접종이력 등을 확인해 폭염기 쉼터 운영시간대에 맞춰 어르신들의 건강회복과 사회적 고립감 해소를 위한 경로당 체조교실을 운영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를 겪으며 느낀 건강의 중요성과 경험 등을 소통·공유하고, 영유아부터 MZ세대, 어르신 세대까지 아우를 수 있는 다양한 건강증진사업 활성화를 통해 우리군 지역주민의 건강생활실천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