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성균관대 SW중심대학사업단, 학생 스타트업 국제 진출 지원

[서울=뉴시스]행사 사진. 사진 성균관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행사 사진. 사진 성균관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선민 인턴 기자 = 성균관대(총장 신동렬)는 AI 인재양성 및 글로벌 리더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해 학생 스타트업 글로벌 진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성균관대 SW중심대학사업단(단장 이은석)은 '스타트업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신설하기로 했다. 본 프로그램은 프랑스 그르노블투자청 한국사무소 오랑앤오랑과 협력해 유럽 현지 네트워크 확장 및 투자 기회를 제공한다.

성균관대는 글로벌 진출을 희망하는 우수 학생 스타트업을 선발했으며 투자 IR 피칭훈련과 개별 멘토링, 사전 교육으로 글로벌 진출의 가능성을 열었다.


프로그램에 참가한 코디미팀 정지혜 학생은 "이번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통해 유럽시장에서 제품을 선보일 좋은 기회가 되었으며, 현지 투자자들과의 네트워킹으로 사업에 대한 방향 또한 한층 넓어졌다"고 말했다.

코디미팀을 지도한 박희선 산학교수는 "성균관대는 SW중심대학사업의 산학프로젝트 및 SPARK 등 대학이 보유한 창업프로그램을 통하여 전주기적 창업 인재양성과 SW-AI를 활용한 학생창업에 힘을 쏟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은석 단장은 "지난 2년간 COVID-19로 해외 연수 프로그램 운영에 어려움이 많았다"며 "앞으로 다양하고 지속적인 해외 연수 프로그램을 통해 학생창업의 국제적 역량을 강화하고 나아가 글로벌 감각을 갖춘 SW-AI 핵심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park14@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