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왓챠와 손잡은 상지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웹툰콘텐츠 힘모은다

강원 상지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와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기업 왓챠가 최근 상지대 학술정보원 2층 회의실에서 ‘웹툰 콘텐츠 개발과 운영을 위한 협약식’을 가진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강원 상지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와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기업 왓챠가 최근 상지대 학술정보원 2층 회의실에서 ‘웹툰 콘텐츠 개발과 운영을 위한 협약식’을 가진 가운데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원주=뉴스1) 신관호 기자 = 강원 상지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와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기업 왓챠가 웹툰콘텐츠 개발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24일 상지대에 따르면 대학 만화애니메이션학과와 왓챠는 최근 상지대 학술정보원 2층 회의실에서에서 ‘웹툰 콘텐츠 개발과 운영을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에 따라 만화애니메션학과와 왓챠는 웹툰 콘텐츠 개발과 운영, 현장 실무형 인력양성을 위한 현장실습, 인적교류, 대학과 기업에서 진행하는 실무 역량 강화 프로그램 등에 상호 협력하게 된다.

전종원 만화애니메이션학과장은 “슈퍼 IP(지적재산권)로 자리 잡고 있는 웹툰·애니메이션이 산업·교육적 차원에서 발전을 거듭하는 상황”이라며 “지역문화산업 발전과 학생들의 실무역량 강화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