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 목표'…사학연금, 2022 반부패·청렴정책 추진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제공) © 뉴스1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서한샘 기자 =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사학연금)은 이해충돌방지제도 정착과 청렴 생태계 조성을 위해 '2022년도 반부패·청렴 정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사학연금은 올해 종합청렴도 1등급 달성을 목표로 반부패·청렴 정책 관련 고객과 전문가 의견을 수렴, 정책 추진전략을 수립했다. 추진전략에는 최근 3개년의 종합청렴도 분석 결과도 반영됐다.

사학연금은 정책 추진 목표를 Δ기관의 특성을 반영한 '맞춤형' Δ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선도형' Δ부패 취약 분야를 개선하는 '보완형' Δ핵심가치를 고도화하는 '정착형' 등 4대 유형으로 분류하고 그 아래 10대 핵심과제를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10대 핵심과제에는 새 정부 국정과제와 업(業) 중심의 반부패·청렴 정책 추진, 이해충돌방지제도 안착 기반 구축, 반부패·청렴 법령과 규정 정비, 반부패·청렴 교육 실효성 제고 등이 담겼다.

사학연금은 10대 핵심과제를 이사장 등 고위직 중심의 반부패·청렴 정책 컨트롤 타워 청렴리더단과 청렴 서포터즈를 중심으로 실천해나갈 예정이다.

류춘열 감사는 "사학연금 고유 업무를 잘 수행하는 것이 반부패·청렴 정책 추진의 시작"이라며 "고위직이 솔선수범해 정책 계획을 내실 있게 추진하고 전 직원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대외적으로 신뢰 받는 공단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