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내일날씨] 충청·전라·경상·제주에 비소식…내륙엔 폭염(종합)

전국적으로 장마가 시작된 23일 서울 종로1가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횡단보고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2022.6.23/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전국적으로 장마가 시작된 23일 서울 종로1가 사거리에서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횡단보고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2022.6.23/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서울=뉴스1) 황덕현 기자 = 토요일인 25일,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충청·전라·경상·제주에 비가 오겠다.

강원 동해안과 영남 내륙 등엔 낮 최고 30도 넘게 오르는 무더위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이날 우리나라가 일본 남쪽에 위치한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고, 정체전선(정체전선)은 제주 남쪽 먼바다에 위치하겠다고 24일 밝혔다.

소나기는 오전 6~9시 충남권 남부와 전라권에서 시작돼 오전 9시~낮 12시부터 오후 6~9시 사이 충청권 남부와 전라권, 경상권 내륙에 10~60㎜의 비를 뿌리겠다.

남서풍과 지형적 영향으로 제주엔 5~50㎜의 비가 오겠다.

곳에 따라 짙은 안개도 끼겠다. 오전 9시까지 서해안과 남해안, 제주에 바다 안개가 유입돼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나 이슬비가 예보됐다. 내륙에도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 끼는 곳이 있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4도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최저기온은 Δ서울 21도 Δ인천 20도 Δ춘천 20도 Δ강릉 24도 Δ대전 23도 Δ대구 23도 Δ전주 23도 Δ광주 23도 Δ부산 22도 Δ제주 24도다.

최고기온은 Δ서울 31도 Δ인천 27도 Δ춘천 31도 Δ강릉 34도 Δ대전 31도 Δ대구 33도 Δ전주 30도 Δ광주 29도 Δ부산 26도 Δ제주 30도로 예상된다.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 등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