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

코웨이 친환경 펄프 패키지, '한국포장기술사회장상' 수상

코웨이 공기청정기에 적용된 친환경 펄프 패키지
코웨이 공기청정기에 적용된 친환경 펄프 패키지
[파이낸셜뉴스] 코웨이는 재활용 소재를 활용한 '공기청정기 친환경 펄프 패키지'가 2022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에서 한국포장기술사회장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올해 16회째를 맞이한 대한민국 패키징 대전은 산업통상부가 주최하며 패키징 산업의 우수 기술 및 제품을 선정해 시상한다. 코웨이는 기존 공기청정기 제품의 스티로폼(EPS) 포장재를 대체한 '공기청정기 친환경 펄프 패키지'을 선보여 한국포장기술사회장상을 수상했다. 해당 포장재는 폐 신문지, 단일 소재 폐지 등을 재활용하여 만들어 자원 절약과 분리배출 편의성을 높인점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그간 제품 포장용 완충재로 사용하던 스티로폼(EPS) 쿠션은 부피가 크고 폐기물 발생량이 많아 환경오염의 원인으로 지적됐다. 코웨이는 기존 스티로폼과 동등한 수준의 완충 성능을 확보한 친환경 펄프 패키지를 개발했다. 재활용 종이 소재를 이용해 폐자원 활용도를 높이고 포장재의 분리배출 편의성을 개선했다. 부품 운송 시 스티로폼과 달리 적층하여 운송이 가능해 탄소 배출량을 줄이는 동시에 폐기물 발생량도 줄였다.

코웨이는 지난 2019년부터 친환경 펄프 포장재를 소형 공기청정기 제품에 도입하여 사용 중에 있으며 올해 하반기부터 전 제품군에 단계적으로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박찬정 코웨이 환경기술연구소장은 "코웨이는 제품개발 및 생산과정에서 발생하는 환경에 대한 영향을 최소화하고, 소비자 편익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코웨이는 ESG 경영 일환으로 2030년까지 2020년 온실가스 절대 배출량 절반을 감축하고, 2050년까지 100% 감축한다는 '2050년 탄소중립(Net-zero)'목표를 수립하고 친환경 제품 개발, 리퍼브 상품 제도, 사업장 내 태양광 발전 도입 등 다양한 친환경 경영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wonder@fnnews.com 정상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