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KT, 알뜰폰 온라인 통합 채널 오픈

관련종목▶

CS 채널 '마이알뜰폰'
알뜰폰 사업자·사용자 편의 제고
하반기 셀프 개통 등 서비스 추가 예정
[파이낸셜뉴스] KT가 알뜰폰 사업자 및 사용자 편의를 높이기 위해 통합 알뜰폰 채널을 출시한다.

KT는 KT 이동통신망을 사용하는 알뜰폰 고객 요금제·사용량 조회 및 청구·납부 변경 등이 가능한 통합 CS 채널 '마이알뜰폰'을 오픈한다고 30일 밝혔다. 통신 3사 중 알뜰폰 통합 채널을 만드는 것은 KT가 처음이다.

KT가 통신 3사 최초로 자사 이동통신망을 사용하는 알뜰폰 고객의 요금제/사용량 조회 및 청구/납부 변경 등이 가능한 통합 CS 채널 ‘마이알뜰폰'을 오픈했다. 30일 KT 모델이 ‘마이알뜰폰’ 사이트를 이용하고 있다. KT 제공.
KT가 통신 3사 최초로 자사 이동통신망을 사용하는 알뜰폰 고객의 요금제/사용량 조회 및 청구/납부 변경 등이 가능한 통합 CS 채널 ‘마이알뜰폰'을 오픈했다. 30일 KT 모델이 ‘마이알뜰폰’ 사이트를 이용하고 있다. KT 제공.
마이알뜰폰은 고객 서비스 인프라 확대가 어려운 중소 알뜰폰 사업자와 알뜰폰 고객 편의 증진을 위해 마련한 통합 CS 채널이다. 프리텔레콤, 유니컴즈, 엠모바일, 스카이라이프 등 총 24개 알뜰폰 사업자가 참여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KT망 알뜰폰 가입 고객은 마이알뜰폰을 통해 △가입회선 정보 조회 △사용량 및 요금 조회 △분실 및 일시정지 △청구 및 납부방법 변경 등 서비스에 대해 조회와 변경이 가능하다.

KT는 하반기 내 마이알뜰폰 전용 애플리케이션(앱) 출시를 비롯해 고객 셀프 개통, 요금제 변경, 알뜰폰 사업자별 요금제 간편 검색 등 온라인 서비스를 추가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중소 알뜰폰 사업자에 대한 지원과 함께 고객 니즈 사항들을 지속적으로 반영해 나갈 예정이다.

jhyuk@fnnews.com 김준혁 기자
키워드#kt #알뜰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