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카디프생명, 신용생명지수 할인 특약 배타적사용권 획득

(출처=뉴시스/NEWSIS)
(출처=뉴시스/NEWSIS)

[서울=뉴시스] 남정현 기자 =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이 신용데이터를 활용해 보험료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신용생명지수 할인 특약'을 개발해 3개월간의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고 1일 밝혔다.

이 보험사는 최근 가계부채 급증과 금리인상에 따라 관리의 중요성이 한층 높아진 소비자의 '신용데이터'에 주목, 이를 활용한 '신용생명지수 할인 특약'을 개발했다.

배타적사용권은 창의적인 신상품 개발 보험사의 선발이익 보호를 위해 일정 기간 동안 다른 보험사가 유사한 상품을 판매할 수 없게 하는 독점적 판매권한이다.

회사에 따르면 이번 특약은 개인의 신용데이터에 따른 보험사고(사망) 발생 수준을 지수화한 '신용생명지수'를 활용해 보험료 할인을 제공한다. 신용데이터라는 새로운 빅데이터 활용 모델 제시로 독창성과 진보성을 인정받아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고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전했다.

해당 특약의 보험료 할인혜택은 고객에게 지속적인 신용관리·개선의 실질적인 동기부여를 하고, 보험사에겐 고객의 신용개선 독려로 효율적인 보험리스크 관리를 도울 것이란 설명이다.


특약은 하반기 중 출시될 신용보험 신상품에 우선 적용될 예정이다.

BNP파리바 카디프생명은 글로벌 종합금융그룹 BNP파리바의 보험 자회사인 BNP파리바카디프의 한국 생명보험법인이다.

이 보험사 관계자는 "보험업계 차원에서는 전통적인 보험업에서 소비자의 신용관리로 역할 범위를 확장하는 계기가 됐다는 점에서 고객-보험회사-보험업계를 아우르는 효용성까지 인정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nam_jh@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