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

SKB '우리동네 ESG' 주제로 미디어 창작 대회 개최

SK브로드밴드는 '우리동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이야기'를 주제로 '제4회 미디어창작콘테스트'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SKB 제공) © 뉴스1
SK브로드밴드는 '우리동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이야기'를 주제로 '제4회 미디어창작콘테스트'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SKB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윤지원 기자 = SK브로드밴드는 '우리동네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이야기'를 주제로 '제4회 미디어창작콘테스트'를 개최한다고 1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는 시청자미디어재단,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 등과 협력해 매년 두차례 미디어창작콘테스트를 진행하고 있다. 이는 미디어 콘텐츠를 소재로 시민과 소통하고 사회문제 해결도 함께 모색하는 프로그램이다.

지역사회 소통 및 갈등 해결을 주제로 진행된 제1회 대회에서는 500여편의 작품이 접수되는 등 지난 2020년 하반기에 첫 발을 뗀 후 지역사회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는 게 SK브로드밴드 측 설명이다.

이번 대회 응모 부문은 교양·예능과 드라마·다큐멘터리 2개다. 생활 속 ESG를 주제로 15분 내외 인포테인먼트, 버라이어티, 주민토크쇼 등의 방송물 기획안과 단편드라마 기획안, 다큐멘타리 기획안을 제출하면 된다.

전문가 심사를 거쳐 대상(1편) 상금 500만원, 최우수상(부문별 각 1편) 상금 300만원, 우수상(부문별 각 2편) 상금 100만원이 수여된다. 수상자에게는 기획안을 실제 방송 영상으로 제작할 수 있도록 미디어창작지원센터의 장비·편집실과 함께 제작비도 지원한다.

아울러 방송·영화 전문가 멘토링 및 특강도 실시하며 최종 완성 작품은 B tv 지역채널과 VOD에 편성돼 방영될 예정이다.


대회 신청은 오는 26일까지 접수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혁 SK브로드밴드 케이블TV방송사업단 담당은 "시민들에게 직접 영상 제작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미디어에 대한 관심과 참여를 확대하는 등 지역 사회의 구심점으로서 B tv 지역채널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SK브로드밴드는 지난 2020년 방송통신위원회 산하 공공기관인 시청자미디어재단과 민간기관인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전국 10여개 지역에 미디어창작지원센터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