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새마을금고중앙회, ‘MG 휴먼 브릿지 청년 창업캠프’개최

[파이낸셜뉴스]
새마을금고중앙회, ‘MG 휴먼 브릿지 청년 창업캠프’개최
새마을금고중앙회는 6월 27일에서 29일까지 3일간 청년 실업 문제 해결과 사회적경제 육성을 위해 사회적기업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을 대상으로 ‘MG휴먼 브릿지 청년 창업캠프’를 성황리에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서울 용산구 포포인츠 호텔에서 진행된 이번 창업캠프는 만19세 이상 만39세 이하 청년 중 사회적 문제 해결과 연관된 휴먼 비즈니스 아이디어를 보유한 사회적기업 (예비)창업가 및 창업 2년 이내 초기 창업기업을 대상으로 모집이 이뤄졌으며 서류 심사를 통해 선발된 10개 팀에 참가했다.

금번 창업캠프의 주제인 ‘휴먼 비즈니스 아이디어’란 기술, 교육, 문화 등 사회의 다양한 격차를 해소하고, 시민의 동등한 기본권을 보장하기 위한 비즈니스 아이디어를 의미한다. 특히 일자리 문제 해결을 위한 고용 안정화 아이디어와 금융 격차 해소를 위한 아이디어에는 우대 자격이 주어졌다.

10개의 참가팀은 2박3일 간의 캠프를 통해 사업계획 고도화 교육, IR 피칭 교육 등을 이수했으며, 특히 새마을금고중앙회의 지원을 통해 성장한 선배 사회적기업으로부터 창업 노하우를 전수받고, 사업에 대한 고민을 나누는 일대일 멘토링 등 사회적기업 창업에 특화된 교육 프로그램이 큰 호응을 얻었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해에도 친환경 분야 사회적기업 청년 창업캠프인 ‘청년이그린(Green) 창업캠프’를 개최한 바 있다. 또한 대표적인 사회적기업 육성 지원 사업인 ‘MG희망나눔 소셜 성장 지원사업’ 등을 통해 유망한 사회적기업 육성 및 사회적경제 생태계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올해 지원 예정 사업을 더하면 총 100여개 사회적기업에 43억원 규모의 자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