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

삼성화재 제 4회 '기업안전 포럼' 웨비나 개최

삼성화재 제 4회 '기업안전 포럼' 웨비나 개최


[파이낸셜뉴스] 삼성화재는 최근 공정거래법과 중대재해처벌법 관련법규 대응에 도움을 주고자 고객사와 보험업계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지난 29일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했다.

삼성화재 '기업안전 포럼'은 총 2개 세션으로 진행됐다.

첫번째 세션은 법무법인 광장 최승호 변호사의 발표로 공정거래법 준수의 중요성을 판례 및 사례 중심으로 알아봤다.

두 번째 세션에서는 법무법인 태평양 김상민 변호사가 진행해 중대재해처벌법 동향 및 기업의 대응 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포럼을 주관한 기업안전연구소는 기업고객들의 사고 예방을 목적으로 화재·전기·인명·물류·산업 안전 등 분야별 전문 컨설팅을 통해 위험 수준을 진단하고 개선 대책을 지속적으로 제시해왔다.

삼성화재 일반보험부문 이문화 부사장은 "공정거래법 준수의 중요성을 시작으로 중대재해처벌법 동향 및 기업의 대응 방향에 대한 궁긍증을 풀어주기 위해 이번 포럼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안전문화를 선도하고 기업의 안전경영을 지원하는 위험관리 파트너로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화재는 작년 9월 15일 중대재해처벌법을 주제로 손해보험업계 최초로 개최했던 1차 기업안전 포럼에 이어 고객사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기업안전 포럼을 개최 중이며, 앞으로도 정기적으로 기업안전 포럼을 개최해 업계 리딩사로써 국내 기업의 안전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pompom@fnnews.com 정명진 기자